KB손해보험 다이렉트, 해외의료비 보장 강화한 ‘KB해외여행보험’ 출시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김기환)의 온라인 채널 KB손해보험 다이렉트는 코로나19 방역 조치 완화 등으로 최근 해외여행이 증가함에 따라 한층 보장이 강화된 ‘KB해외여행보험’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 팬데믹 이후 급감했던 해외여행이 최근 해외입국자 격리 의무 면제 등 코로나19 방역 조치가 완화되며 다시 늘어나고 있다. 일부 국가에서는 입국 시 코로나19 치료비를 보장하는 여행자보험을 필수로 가입하도록 하고 있으며, 해외에서의 감염 우려 등으로 해외여행보험에 가입하려는 수요 역시 늘고 있다.

KB손해보험 다이렉트는 해외에서의 상해 및 질병으로 해외 의료기관에서 치료받을 경우 발생하는 의료비의 보장금액을 확대하고, 해외에서 발생한 상해사고로 해외 의료기관에 입원할 경우 보장하는 입원 일당을 새롭게 탑재하는 등 보장을 강화한 KB해외여행보험을 출시했다.

세부적으로 해외 의료기관 이용 시 발생하는 의료비를 기존 3000만원에서 최대 5000만원까지 확대했으며, 입원 하루당 3만원을 최대 180일 한도로 보장하는 ‘해외 상해 입원 일당’을 새롭게 추가해 해외 병원비 부담을 줄일 수 있게 했다. 또한 △해외에서의 상해 및 질병으로 인한 사망 △배상책임 △휴대품 도난·파손 △항공기 및 수하물 지연 비용 △식중독 △전염병 △여권 분실 후 재발급 비용 △중대사고 구조 송환 비용 등 해외여행 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보장한다.

KB해외여행보험은 개인 단독으로도 가입 가능하며 가족, 친구, 동호회, 모임 여행 등 단체도 최대 19명까지 하나의 계약으로 가입할 수 있다. 이 보험은 △기본 △표준 △고급형 등 원하는 보장 플랜을 선택해 출발 1시간 전까지 가입할 수 있으며, 여행 출발 전 언제든지 취소할 수 있다. KB해외여행보험은 7월 10일 해외로 출발하는 계약부터 적용되며, 사전 가입할 수 있다.

KB손해보험 다이렉트 본부장 박영식 전무는 “KB해외여행보험과 함께 안전하고 즐거운 여행이 되길 바란다”며 “KB손해보험 다이렉트는 앞으로도 해외여행보험, 유학생보험 등 해외에서의 사고에 대비한 맞춤형 보장을 지속해서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398&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