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개최 도시 선정 첫 관문, 국제대학스포츠연맹 기술점검 실사단 입국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개최 도시 선정 첫 관문, 국제대학스포츠연맹 기술점검 실사단 입국

2027년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옛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개최 도시 선정을 위한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이하 국제연맹)의 기술점검 실사단이 입국해 개최 후보지인 충청권을 돌며 점검에 나선다.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이하 위원회)는 대회 개최 후보지 점검 및 평가를 위한 국제연맹 기술점검 실사단(이하 기술실사단)이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고 7일 밝혔다.

징자오(Jing ZHAO) 국제연맹 하계 국장 등 3명으로 구성된 이번 기술실사단은 7월 12일(화)까지 위원회의 대회 유치 계획에 대해 청취하고, 충청권 지역을 돌아본 후 평가 보고서를 작성할 예정이다. 기술실사단이 이번 방문을 통해 작성하는 기술점검 보고서는 8월 말 방한 예정인 국제연맹 집행위원 실사단의 개최지 평가의 중요한 판단 근거가 될 계획이다.

인천공항으로 입국해 위원회의 환영 인사를 받은 기술실사단은 8일 △대전을 시작으로 △세종 △보령 △천안 △아산 △청주 △충주 등 충청권 일대를 4박 5일간 돌아보며 현장 기술점검 및 실사를 진행한다.

위원회 담당자는 “국민의 염원이 담긴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의 첫 관문인 이번 기술점검 실사를 성공적으로 마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개최 도시는 이번 기술실사단의 점검 이후 8월 26일(금) 집행위원 실사단의 현지 실사를 거친 뒤 11월 12일(토) 벨기에 브뤼셀에서 개최되는 집행위원 총회에서 결정될 예정이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552&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