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울산 지역 예선 성황리에 종료

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울산 지역 예선 성황리에 종료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보균,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원연합회(회장 김태웅, 이하 한문연)가 주관하는 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울산 지역 예선’이 8월 9일(화) 울산광역시 울산문화예술회관에서 성황리에 종료됐다.

방방곡곡 숨어 있는 어르신 문화예술가를 발굴하기 위해 진행된 이번 예선에서는 울산 지역의 60세 이상 어르신 문화예술 공연단체 14팀과 참여자 170여 명이 열띤 경연을 벌였고, 그중에서 ‘시밀레’ 팀이 1등인 라이징스타상을 수상했다.

시밀레 팀은 4여 명으로 구성된 팀으로, 울주 지역에서 2013년부터 활동을 시작했다. 우연한 기회에 음악을 사랑하는 중장년을 중심으로 통기타·색소폰·아코디언·드럼을 함께하면서 경로당과 노인복지 등 많은 기관에서 방문 봉사 활동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봉사 활동 자리가 줄어드는 시기에 울산에서 2022 실버문화페스티벌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행사를 진행하는 것을 알게 됐다. 이에 시밀레 팀은 울산 시민들에게 팀 존재를 알리고자 참석했고, 예상 밖에 본선 진출 자격을 획득했다.

울산 지역 예선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이 있었지만, 대면으로 진행이 돼 더욱 활기를 띠었다. 진행된 이번 행사는 일반 관객들도 관람할 수 있어, 관객과 참여자 모두에게 특별한 순간을 선사했다.

울산 지역 예선 우승팀을 포함해 전국 16개 지역 예선에서 우승을 차지한 지역 대표팀들은 10월 22일(토)에 이뤄질 본선 경연에 참여하게 된다. 본선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며, 방구석 응원전과 실시간 문자 투표 등이 마련돼 있어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집에서 경연을 관람하고 응원 및 투표에 직접 참여할 수 있다.

시밀레 팀은 “우리 팀은 악기를 배우고자 하는 사람들끼리 모여 친목을 도모하고 더 풍요로운 삶을 살기 위한 동호회로, 틈틈이 경로당과 노인복지관 등 소외계층에 밝은 미래와 희망을 주고자 설립된 봉사단체”라며 “2022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울산 지역 예선에서 라이징스타상을 수상하게 돼 무척 행복하다. 앞으로 울산 시민을 위해 더 폭넓게 봉사 활동을 할 것”이라며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어 “우리 인생에 가장 젊은 날의 보석처럼 빛나게 해주신 모든 관계자분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지역 예선을 주관한 울산광역시문화원연합회 담당자는 “어르신 동아리가 참여하는 경연대회지만 젊은이 못지않은 끼와 열의가 대단했으며, 아마추어 어르신 예술가들에게 공연 활동의 기회를 제공하는 이런 공연의 장이 더 많이 마련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한국문화원연합회 개요

한국문화원연합회는 전국 16개 시도연합회와 230개 지방 문화원의 다양하고 특색 있는 창조적 지역 문화 활동을 통해 세계화·지방화(Glocalization) 시대 지역 문화를 통한 한국 문화의 위상을 세계 속에 널리 알리고 전승하는 데 목적을 둔 단체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9490&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