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패밀리모델협회, 제1회 KFMA 장애인모델선발대회 성료

한국패밀리모델협회, 제1회 KFMA 장애인모델선발대회 성료

한국패밀리모델협회(KFMA, 총재 안중원)가 주최하고, 행복일자리운동본부와 한국장애인문화협회가 후원한 ‘제1회 KFMA 장애인모델선발대회’가 7월 8일 오후 5시 리베라호텔 베르사이유홀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복지TV 박마루 대표, 협회위원 김영민 위원 사회로 본선 결선을 시작했다.

국민의례와 인트로 영상으로 시작된 디너 축하쇼에서는 축하 댄스, 시 낭송, 창작 무용, 그룹사운드 영사운드의 공연이 이어졌다.

한국패밀리모델협회 안중원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우리도 할 수 있다. 우리는 다를 뿐이다. 우리도 꿈이 있고, 하고 싶은 일들이 있다”며 “오늘 멋진 모델 런웨이쇼 경연 본선에 진출한 16명 전원이 미래 훌륭한 장애인 모델로서 꿈을 이루는 결선 무대를 축하한다”고 격려했다.

이번 모델 경연 대회 결선 심사위원은 허준(패션 평론가), 진정아(모델), 임민지(모델 겸 배우)가 참여했다.

본선에 진출한 모델 16명은 △조혜인(지체 장애) △함민수(지적 장애 2급) △오지현(지적 장애 3급) △강혜라(청각 장애) △이은성(다운 증후군) △박혜주(청각 언어 장애) △양슬기(청각 장애) △류호상(뇌 병변) △이나래(청각 언어 장애) △오지우(뇌병변) △김유미(청각 장애) △김희량(시각 장애 1급) △양서연(중증 시각 장애) △박광식(소아마비) △이애숙(시각 장애 1급) △정연희(지체 장애 2급) 등이다.

한국패밀리모델협회 김나무 사무총장은 “결선 진출자들은 그동안 모델로서 힘든 훈련을 견뎌 이 자리에 올라온 모델 후보들”이라며 “앞으로 이들이 장애인 모델로서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상의 영예는 김희량이 안았다. 이어 양서연, 강혜라가 각각 금상과 은상을 차지했다. 한국패밀리모델협회는 이들 3명 외에도 결선에 진출한 모델 13명 전원에게 특별상인 ‘열정상’을 수여했다.

한국패밀리모델협회 담당자는 “장애인모델선발대회는 장애인을 위한 패션을 이끄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패밀리모델협회 개요

‘장애인과 함께! 나 너 우리 함께!’ 한국패밀리모델협회는 장애인·비장애인이 동등하고 공정하게 경쟁하는 세상, 사회적 약자로 대우를 받는 게 아니라 함께하고 정당한 편의를 받으며 장애인 모델이 신규 고용 직업군으로 발전하는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689&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