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게임 분야 인력 수급 지원을 위한 맞춤형 교육 추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게임 분야 인력 수급 지원을 위한 맞춤형 교육 추진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인용, 이하 진흥원)이 문화콘텐츠산업의 전문 능력 배양을 위한 기업 맞춤형 교육을 통해 ‘전남 지역 게임 분야 인력 양성 및 재직자 역량 강화 교육’을 11월까지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이중 실무 인재 양성 과정은 취업을 위한 기술 교육(3개월)과 산업 현장 실습(1개월)으로 이뤄지며, 포트폴리오 제작 지원과 교육생 맞춤형 진도 관리 지원 등을 통해 취업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연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게임 분야에 취업 가능한 인력이 양성될 수 있도록 교육 중 기업체와 멘토링 및 전문가 초청 특강, 현장 실습을 진행하며, 교육 수료 후 지속적으로 취업 지원 사후 관리를 추진한다.

진흥원 이인용 원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 게임 산업체들의 관련 인력 수급의 어려움을 개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진흥원은 관련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흥원은 2016년부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지역의 특화 게임 산업 육성을 통해 게임 산업 균형 발전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남 지역 기반 게임산업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전라남도정보문화산업진흥원 개요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지역 정보·문화산업 육성을 위해 전라남도의 문화예술자원에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접목하고, 관련 산업의 인프라 구축과 이의 효율적 관리 운영을 위해 설립된 기관이다. 2008년 개원 이래, 국비사업 유치와 관련 기업 육성 및 지원, ICT 융복합 콘텐츠 발굴 등을 진행해왔으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라남도 정보문화산업의 선순환적 생태계 구축과 지역기업의 글로벌 비즈니스를 지원하고 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8954&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