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온, 코스닥 이전 상장 결정 ‘IPO 준비 본격화’

유비온, 코스닥 이전 상장 결정 ‘IPO 준비 본격화’

에듀테크 기업 유비온(084440, 대표 임재환)이 12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코스닥 상장 추진의 건을 가결하고, 이전 상장 준비를 본격화한다.

회사는 제반 사항 준비가 마무리되는 대로 한국거래소에 코스닥 예비심사 신청서를 제출해 IPO 절차에 돌입할 계획이다.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이다.

2000년 1월 설립된 유비온은 다양한 교육 서비스와 에듀테크(EdTech) 솔루션을 제공하며, 국내·외 사업을 확장 중인 기업으로, 2014년 코넥스 시장에 상장했다.

이후 2020년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EBS 온라인 클래스를 개발해 초·중·고 온라인 개학을 이끌었고, 2021년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올해의 디지털 뉴딜 우수기업’에 선정되면서 교육 시장에서 꾸준히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유비온의 대표 서비스로는 2013년에 론칭한 학습 경험 플랫폼 ‘코스모스(Coursemos)’가 있다. 대학 시장에서 점유율을 선도적으로 차지하고 있는 코스모스의 제품군은 △학습 관리 시스템(Learning Management System) △학생 경험 관리 시스템(Exprerience Management System) △인공지능 기반 시험 시스템(Internet Based Test)으로 이뤄져 있다. 코스모스는 국내·외 유수 대학 및 기관에 공급되고 있으며, 우리나라의 문화적·교육적 환경에 맞게 개발돼 사용자 만족도가 높다.

회사는 풍부한 국내 교육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해외 시장 개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현재 총 9개국 내 10건의 해외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최근 3년간 수주액은 144억원에 달하는 등 국제개발협력(ODA) 교육 사업 분야에서 두드러지는 실적을 보이고 있다.

특히 유비온은 수혜국의 중장기 마스터플랜을 세우는 컨설팅 능력에 강점이 있다. 이에 2023년 상반기 마무리될 예정인 유비온의 ‘아제르바이잔 교사 역량 제고 및 교육 정보화 사업 수행 용역’은 체계적인 사업 수행 능력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보고서에 우수 사례로 선정되기도 했다.

임재환 유비온 대표이사는 “주력 사업의 매출을 안정적으로 달성하고, 신사업에 전략적으로 투자해 회사의 가치와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며 “코스닥 상장을 통해 포트폴리오 다각화 및 글로벌 시장 확대 등 회사의 핵심 전략이 탄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비온 개요

유비온은 유비쿼터스 평생 교육을 지향하는 e러닝 전문 기업이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765&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