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웃도어 레드페이스, 페미닌한 감성의 여성용 블루밍 티셔츠 시리즈 출시

아웃도어 레드페이스, 페미닌한 감성의 여성용 블루밍 티셔츠 시리즈 출시

처서만 지나면 마법처럼 날씨가 시원해진다는 의미의 신조어 처서 매직이란 말이 있다. 처서가 지나가며 더위가 한풀 꺾이면서 아침, 저녁으로 선선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한낮 무더위는 아직까지 여전해 아침, 저녁과 낮 시간대 기온이 대비되는 일교차가 커지기 시작하며 옷차림을 고민하는 이들이 눈에 띈다.

이에 대한민국 정통 아웃도어 브랜드 레드페이스가 일교차가 큰 늦여름, 초가을 날씨에 맞추어 다양하게 활용하기 좋은 블루밍 티셔츠 시리즈를 선보였다.

◇ 목, 얼굴 보호로 아웃도어 활동에 활용도 높은 마스크넥 스타일

아이스 플라워 마스크넥 우먼 티셔츠는 레드페이스가 자체 개발한 이엑스 드라이 소재를 적용해 장시간 야외 활동 시 흐르는 땀을 빠르게 흡습 및 건조해 쾌적한 컨디션 유지를 돕는다. UV차단 기능의 아이스 소재가 적용된 긴 소매 스타일로 가을철 강한 자외선 및 해충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 있다. 특히 목깃 부분에 멀티 마스크가 부착돼 있어 편의에 따라 귀에 거는 식으로 목과 얼굴을 가릴 수 있다. 이에 흙먼지와 이물질에 노출되기 쉬운 산행, 트레킹 등의 아웃도어 활동 중 날씨나 상황에 맞추어 활용하기 좋다. 허리 라인을 잡아주는 핏과 꽃무늬 패턴으로 디자인적 요소를 강화해 보다 화사하고, 페미닌한 감성을 연출할 수 있다. 색상은 네이비, 화이트로 구성됐다.

◇ 무더운 한낮에 포인트로 가볍게 착용하기 좋은 4부 스타일

블루밍 멜란 4부 우먼 짚 티셔츠는 4부 기장의 반팔 짚 티셔츠로 무더운 낮 활동에 활용하기 좋다. 흡습, 속건 기능이 우수한 이엑스 드라이 소재와 어깨 상단 부분에 적용된 메쉬 소재로 보다 쾌적하게 착용할 수 있다. 이에 단독은 물론 아우터 안 이너로도 입기 좋으며, 깔끔한 배색과 전체 디자인에 소매의 화사한 꽃무늬 포인트를 더해 스타일을 살렸다. 브랜드 로고와 소재 관련 텍, 소매 끝단 색을 맞추는 세심함이 돋보인다. 디테일한 디자인과 블루밍 패턴의 포인트로 최근 유행하는 ‘꾸안꾸(꾸민 듯 안 꾸민 듯한)’ 코디에 적합하다. 색상은 그레이, 네이비, 핑크로 구성됐다.

◇ 보다 정적이고 세련된 코디 연출에 제격인 모크넥 스타일

아이스 블루밍 모크넥 우먼 티셔츠는 기능성 소재인 이엑스 드라이와 아이스 소재로 쾌적한 착용감과 자외선 차단 기능을 제공한다. 이에 일교차가 큰 날씨 속 활동 중 땀으로 인해 찝찝할 걱정을 최소화했으며, 늦여름 따가운 햇빛에도 보다 산뜻하게 피부를 보호한다. 목을 완전히 덮지 않아 답답할 염려가 적은 모크넥 스타일로 정적이고 세련되게 코디를 연출할 수 있으며, 감각적인 색감과 블루밍 패턴으로 운동복은 물론, 일상복으로도 활용하기 좋다. 슬림핏에 뛰어난 흡습, 속건 기능까지 갖춰 가을철 베스트, 재킷과 함께 입는 포인트 이너로 제격이다. 색상은 네이비, 핑크로 구성됐다.

레드페이스 담당자는 “무더운 여름과 선선한 가을 날씨를 모두 느낄 수 있는 시기인 만큼 외출할 때의 기온과 상황에 맞는 옷차림을 고민하는 분들이 많다”며 “변수가 많은 야외 환경에 제격인 아웃도어 상품 중에서도 언제 어디서나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스타일의 아이템으로 보다 쾌적하고, 스타일리시한 코디를 완성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50502&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