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AI 상담 월 300만 건 돌파

신한카드, AI 상담 월 300만 건 돌파

신한카드(대표이사 임영진)는 2018년 AI 상담 도입 이후 처음으로 ‘챗봇 상담’에 ‘AI 컨택센터’까지 7월 한 달 동안 약 370만 건의 AI 솔루션 서비스가 이용됐다고 21일 밝혔다.

올해 들어서 7월말까지 AI 이용건수는 총 1660만 건으로 지난해 동안의 이용 건수 1040만 건을 이미 뛰어넘었다.

특히 챗봇 서비스 경우 2022년 7월 한 달간 이용 고객과 인당 상담 건수가 2020년 12월 대비 각각 60%, 32% 증가했다. 4060세대의 이용 비중 역시 2021년 12월 대비 2022년 7월 현재 16% 증가한 것 또한 고무적이라고 신한카드측은 밝혔다.

신한카드 ‘챗봇 상담’은 그동안 고객 질문에 대한 답변 영역을 대폭 확대함은 물론, 이용 상품에 따른 개인화 질의·응답이 가능하고, 질문 추천이나 질문 자동완성 기능이 탑재돼 있는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오고 있다.

아울러 2021년 3월 ‘AI 컨택센터’를 오픈 업계 최대 규모의 2930만 회원과 월 280만 건씩 축적되는 상담 빅데이터를 활용해 카드 발급 안내부터 다양한 상품 정보 안내에 이르기까지 약 14개 업무에 활용되고 있다. ‘AI (Artificial Intelligence) 컨택센터’는 빅데이터로 학습된 AI 상담원이 다양한 분야의 고객 상담을 진행하는 서비스를 말하는 것으로 빅데이터 분석 역량, 클라우드 활용 등의 기술이 정교하게 접목돼야만 가능한 서비스다.

신한카드 담당자는 “신한카드의 챗봇 서비스와 AI 컨택센터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차별화된 디지털 생활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신한금융그룹의 비전인 더 쉽고 편안한, 더 새로운 금융에 발맞춰 AI 기반의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디지털 금융을 더욱 선도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9833&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