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베트남 하노이 지점 개점

신한금융투자, 베트남 하노이 지점 개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이영창·김상태)는 베트남 해외 법인 SSV (Shinhan Securities Vietnam Co., Ltd.)가 최초로 하노이 지점을 개점한다고 14일 밝혔다.

하노이 북부 호안끼엠 지역에 있는 신한금융투자 하노이 지점은 전문 PB 인력 구성을 통해 주식 중개와 자산 관리 영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번 하노이 지점 개점을 통해 북부 지역의 고객을 유치하고, 신뢰도가 높은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더불어 베트남 금융 시장의 점유율을 꾸준히 높이고 적극적인 사업 다각화에 나설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 베트남 해외 법인의 신규 계좌 수는 2022년 6월 말 기준 약 4만5000개를 돌파했다. 최근 출시한 트레이딩 시스템에 대한 현지 MZ 세대 고객 반응 또한 긍정적이며, 모바일(MTS) 및 홈 트레이딩 시스템(HTS)과 같은 다양한 플랫폼에서 편의성과 새로운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신한금융투자 한복희 베트남 법인장은 “하노이 지점 개설을 통해 북부 지역 초고자산 고객을 대상으로 증권 서비스뿐만 아니라, 신한금융그룹의 다양한 금융 서비스를 포함하는 선진적 자산 관리(Wealth Management)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며 “법인이 보유한 선도적 IB 역량을 기반으로 앞으로 하노이에 기반을 둔 기업 및 금융 회사 등에도 경쟁력 있는 IB 금융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931&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