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물가 올랐으나 휴가비는 아직 코로나 이전보다 저렴

서울, 물가 올랐으나 휴가비는 아직 코로나 이전보다 저렴

많은 국가의 출입국 자가격리 기준이 완화되면서 여름 성수기와 맞물려 해외여행 예약률이 증가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머서가 전 세계 주요 도시들의 휴가 비용(2인, 3박 기준)을 비교 분석했다.

머서는 3월 출시한 전 세계 생계비보고서에서 도시 별 비즈니스 호텔 3박, 1시간 테니스코트 렌트비, 선탠로션, 3일간 3식(컨티넨탈 조식, 패스트푸드, 피자), 간식과 음료 비용을 2인 기준으로 추출해 전 세계 21개 주요 도시의 항공비를 제외한 주말 휴가 비용을 비교 분석했다.

분석 결과, 2인이 3박 휴가를 보내는데 가장 높은 비용이 드는 도시는 뉴욕으로 약 1740달러이며, 서울은 약 1004달러 정도로 21개 주요 도시 중 중위권에 속했다. 서울의 휴가비는 지난해 보다 소폭 상승했으나 코로나19 이전인 2020년과 비교하면 여전히 20% 정도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머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로 들어서면서 휴가비의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호텔비가 점차 증가하는 예약률에 따라 곧 예년 수준으로 복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머서는 6개월에 한 번씩 전 세계 400여 개 도시에서 주재원 생계비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생계비 조사에는 200여 개의 상품과 서비스 항목이 포함되며, 도시별로 3가지 가격대의 쇼핑 장소에서 가격을 수집해 비교 분석한다. 또한 주거 임차료, 자녀교육비 및 생활환경·하드십(본국보다 생활환경 및 삶의 질이 낮은 지역으로 파견될 때 보상되는 수당) 수당 조사도 실시해 객관적이고 현실적인 주재원 수당 산정에 근거가 되는 자료를 기업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문의는 머서코리아로 연락하면 된다.

머서코리아 개요

머서는 인사 조직 및 관련 부문의 컨설팅 및 솔루션을 제공하는 세계적인 컨설팅사다. 44개국에서 2만3000명 이상의 전문가들이 유수 기업을 대상으로 인사 조직, 보상 솔루션, M&A, Health, 기업연금, 투자 자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머서는 Marsh & McLennan Companies (NYSE: MMC)의 자회사다. MMC그룹은 머서 외에 위험 및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Marsh, 재보험 중개 및 컨설팅을 제공하는 Guy Carpenter 및 글로벌 전략 컨설팅펌인 Oliver Wyman 등 리스크 관리, 경영 전략, 인사 전략 컨설팅을 제공하는 여러 프로페셔널 서비스 펌들을 보유하고 있다. 전 세계 6만 8000명 이상의 전문가를 보유하고 있으며, 연매출은 약 134억달러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MercerInsights에서도 머서의 다양한 활동을 팔로우할 수 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6820&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