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재단, 전남 해남군 300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생명보험재단, 전남 해남군 300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 보급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사장 이종서, 이하 생명보험재단)이 30일 전라남도 해남군에서 농약안전보관함 보급사업 현판전달식을 하고 농약안전보관함 300개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명현관 해남군수, 박종부 해남군의회 의장, 송기정 생명보험재단 상임이사, 박한선 한국자살예방협회 기획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2021년 전남도·해남군 사회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해남군의 인구 10만 명당 자살률은 44.9명으로 전남지역 중 가장 높았다. 또한 65세 이상 노인 비율이 57.5%로 인구의 과반을 차지하나, 이들의 행복 빈도는 6.7점에 그치며 노인 우울감 관리 및 자살 예방 관리가 필요한 지역으로 꼽히고 있다.

이에 생명보험재단은 전남 해남군 삼산면, 화산면 등 4개 면 16개 마을 총 300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하고 지자체 및 관계 기관과 함께 체계적인 노인 자살 예방 환경을 구축한다. 또한 마을 이장단과 주민을 생명사랑지킴이로 위촉하고 농약안전보관함 사용 모니터링 및 자살 예방 활동을 지속해서 추진한다.

생명보험재단 송기정 상임이사는 “전남은 전년 대비 자살률이 소폭 증가해, 이러한 추세가 이어지지 않도록 세심한 관리가 필요한 지역”이라며 “이에 생명보험재단은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전남지역 총 5378가구에 농약안전보관함을 보급하는데 이어 올해도 추가 배포를 진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현판식을 계기로 전남 지자체와 주민 여러분들이 함께 힘을 합쳐 전남지역 자살률 감소를 끌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생명보험재단은 2007년 삼성생명, 교보생명, 한화생명 등 19개 생명보험회사의 공동 협약에 의해 설립된 공익법인이다. 생명보험이 지향하는 생명 존중, 생애 보장 정신에 입각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자살 예방, 생명 존중 문화, 고령화 극복 분야를 중심으로 지방자치단체를 비롯해 복지기관과 협업해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7191&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