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가치연구원, 19일 임팩트 투자 시장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성료

사회적가치연구원, 19일 임팩트 투자 시장 활성화를 위한 세미나 성료

사회적가치연구원이 19일 임팩트 투자 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임팩트 시장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 세미나’를 온·오프라인 방식으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임팩트란 기업의 비즈니스 활동을 통해 사회 문제가 해결됨으로써 사회가 긍정적으로 변화한 상태를 일컫는 용어로, 최근 ESG가 강조되면서 임팩트 투자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는 대한상공회의소와 공동 주관으로 ‘임팩트 투자 동향과 사례’를 중심으로 구성됐으며, 인비저닝파트너스, 기술보증기금, SKS프라이빗에쿼티, 임팩트얼라이언스, 알리콘, 루미르 등 임팩트 생태계에 속한 다수 기업 및 기관들이 참여했다.

세미나는 크게 1부 임팩트 시장의 과거와 현재, 2부 임팩트 시장의 미래 두 파트로 나눠 진행됐다.

1부에서는 인비저닝파트너스의 차지은 파트너가 ‘국내외 임팩트 투자 동향’을, 기술보증기금의 문정훈 차장이 ‘사회적경제 생태계의 활성화를 위한 소셜벤처 지원사업’을, SKS프라이빗에쿼티 신재국 본부장이 ‘ESG 투자 확대 관점에서 임팩트 펀드 운용의 필요성’에 대해 발표했다.

2부에서 사회적가치연구원 허승준 팀장이 ‘기업의 비즈니스 모델에서 창출되는 임팩트를 측정하는 임팩트 IVM 가이드라인의 연구 배경과 의의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이후 알리콘 조민희 공동대표, 루미르 박제환 대표, 사회적가치연구원 이택준, 이한결 수석연구원이 ‘임팩트 IVM 가이드라인을 적용한 두 기업의 임팩트 측정 사례’를 공유했다.

마지막으로 임팩트얼라이언스 전일주 팀장이 ‘생태계 차원에서의 임팩트 측정 과제’에 대해 발표하며 2부가 마무리됐다.
 
사회적가치연구원 나석권 원장은 “임팩트 시장이 아직 초기인 만큼, 이번 세미나에서 우리가 함께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한 논의를 통해 임팩트 시장 이해와 저변을 넓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사회적가치연구원 개요

사회적가치연구원은 기업들이 자발적으로 더 많은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시장 환경을 조성하려는 목적으로 SK가 설립한 비영리 재단법인이다. 사회적가치연구원은 사회적 가치 측정 체계를 개발하고, 사회적 가치에 기반한 인센티브(사회성과인센티브)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관련 연구를 지원하고 있다.


– 출처 : https://www.newswire.co.kr/newsRead.php?no=948212&sourceType=rss

함께 보면 좋은 콘텐츠